우리들의 스크랩북

내용





시어커튼, 부드럽게 움켜 살짝 묶어주기


보일 듯 말 듯 투명함을 가진 시어패브릭.

이 원단들을 우리는 보통 이중커튼의 안쪽에 배치하며 속커튼으로 사용한다는 짙은 생각들을 가지고 커튼 작업을 시작하게 됩니다.

물론 그렇게 하는게 좋은 경우도 많아요.

하지만 서브 역할을 하는 시어패브릭이 어떤 경우 완벽한 메인이 되기도 한다는 것.

노란 빛을 받아들이는 창이나 꼭 창이 아닌 특별한 공간에 이미지를 줄 경우 부드럽게 움켜 힘을 빼고 묶어주면 시어한 원단의 투명한 컬러가 뭉치면서 다른 매력을 만나기도 하죠.












첨부파일 커튼묶기 L.jp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랑이랑,

랑이랑 / 이청연 . 220 06 14959 . 서울 강남 3142
Tel 02 517 0233 , Fax 02 517 1775 . 월~금 AM 10:30 - PM 4:30
KB 767401 01 152460 / NH 071 12 191147 이청연(랑이랑)
온라인작업실 : 12798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회안대로71번길 6-18, 1층 단독 (Tel 031 766 023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청연

이 사이트의 이미지 및 컨텐츠의 저작권은 랑이랑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절대 불법복제를 금합니다.
www.rangerang.kr | rangerang.kr@gmail.com | rangerang 2003~NOW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
TOP